공지사항

게시판 상세
제목 90년대 멜로영화를 보듯 삽화에 담은 사랑이야기 - 세계일보
작성자 갤러리엘르 (ip:)
작성일 2013-03-04
추천 추천하기
조회수 1031
평점 0점

일러스트 작가 11명 참여 전시회

한 남자와 여자가 있다. 이들은 첫눈에 앞으로 다가올 사랑을 직감한다. 설레는 마음으로 사랑을 고백하고 그들만의 사랑 이야기를 써 내려간다. 사랑이 무르익으면 사소한 오해와 갈등이 찾아온다. 이들 중 누군가는 이별을 결심한다. 우리의 사랑은 봄, 여름, 가을, 겨울이 반복되는 사계절을 닮았다. 설레는 봄부터 사랑이 무르익는 여름, 사랑이 성숙하는 가을, 그리고 이별이 찾아오는 겨울까지. 반복되는 계절처럼 우리의 가슴에는 사랑이 일렁인다.

 좡의 ‘고백’

 

‘2013 일러스트 프로젝트-러브 스토리’는 삽화가 11명이 풀어가는 사랑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는 전시다. 씨제이로블루(CJ ROBLUE), 좡(ZWANG), 우쿤(WGOON), 누똥바(NOO DDONG BA), 비오코(VIOCO), 배빠(VEBBA), 우끼(UKKI), 쎄봉(SSEBONG), 마일스톤(MILESTONE), 훅끼(HOOKY), 권비누(BINU) 등 11명의 작가가 참여했다.

보통 삽화라고 하면 작품성보다는 실용성에 주안을 둔 그림인 경우가 많다. 실제로 삽화는 어떤 의미나 내용을 시각적으로 전달하기 위하여 사용되는 삽화·사진·도안 따위를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 하지만 삽화가들의 개성 넘치는 그림은 삽화도 하나의 작품이 될 수 있음을 보여준다. 이들은 저마다 색깔로 첫 만남의 설렘부터 이별의 그리움까지 사랑에 대한 다양한 감정을 삽화로 표현했다.

1990년대 멜로영화를 보는 듯 지나간 사랑에 대한 아련한 향수를 떠올릴 수 있는 전시다. 갤러리 엘르(02-790-2138)에서 15일까지.

정아람 기자 arbam@segye.com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 OPENING HOURSㆍMON-FRI   10AM - 6PM ㆍSAT   10AM - 4PM
    SUN & HOLYDAY CLOSED
  • Address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224 혜전빌딩 지하1층Tel 02-790-2138E-mail kkongkiart@naver.com
    Gallery Aile, 224, Bongeunsa-ro, Gangnam-gu, Seoul, Korea, 06135
Copyright (C) GALLERYAILE All Rights Reserved